메뉴 건너뛰기

close

 
 여주시청 전경
 여주시청 전경
ⓒ 박정훈

관련사진보기

 
경기 여주시에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나왔다. 

여주시는 여주시 오학동에 거주하는 60대 남성 A씨가 서울의과학연구소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여주시는 국내 코로나 환자가 발생한 지 167일 만에 발생한 첫 확진자가 나왔다. A씨는 주소지는 서울로 돼있지만 직장이 있는 여주에서 실거주 중이다. 

A씨는 지난 달 25일 경기도 광주 뉴서울컨트리클럽에서 의정부 50번 확진자와 접촉한 후 이상증상을 느껴 여주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다. 이후 지난 3일 밤 9시 40분 검사기관인 서울의과학연구소에서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현재 경기도립의료원 음압병동으로 이송돼 격리 치료 중이다. 

여주시는 확진자 발생 통보를 받은 즉시 여주시 신속대응팀은 질병본부 역학조사반과 함께 심층 역학조사에 들어갔다. 파악된 동선의 주요 도로와 시설에 대해서 방역소독을 실시했다. 추가 역학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확진자 동선을 시 홈페이지와 SNS 등에 공개할 예정이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전체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여주시민들에게 첫 확진자 발생에 따른 긴급 발표문을 문자를 통해 배포했다. 

이 시장은 "그동안 전 세계 팬데믹 상황 속에서도 사회적 거리두기와 철저한 방역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했지만 첫 확진자가 발생해서 무척 안타깝다"며 "시민들이 불안하지 않도록 행정력을 총동원해 코로나 19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