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끝까지 찾아야 할 122609 태극기’ 배지를 수령한 한 시민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린 인증샷이다.
 ‘끝까지 찾아야 할 122609 태극기’ 배지를 수령한 한 시민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린 인증샷이다.
ⓒ 트위터 갈무리

관련사진보기

 
위의 사진은 오늘(15일) 10시부터 선착순 무료 증정된 전국 144개 GS25 편의점에서 '끝까지 찾아야 할 122609 태극기' 배지를 수령한 시민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남긴 인증샷이다.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추진 중인 이 캠페인의 열기가 폭발적이다.

6·25전쟁 70주년 사업추진위원회(공동위원장 김은기, 이하 위원회)가 진행하고 있는 이 캠페인은 올해까지 유족들의 품으로 돌아오지 못한 국군 전사자 12만2,609명의 호국영웅의 헌신을 기억하기 위해 진행하는 태극기 배지 나눔 행사이다.

캠페인에 동참한 국민들은 SNS에 '참전용사를 기억해주어 고맙다' '배지가 너무 멋지다'는 배지 인증샷을 남기며 응원 댓글을 남기고 있다. 젊은 층의 폭발적인 반응으로 캠페인 사이트가 다운되면서 배지를 받지 못한 일부 시민들의 아쉬워하는 댓글도 줄을 잇고 있다.

"앱에서 아무리 눌러도 안 되길래 30분 걸어서 옆 동네까지 갔다 왔다.. 의지의 한국인..데굴데굴 구르며 웃는 얼굴. 그나저나 이거 달고 다니면 애국자인줄 알겠어. 기쁨의 눈물을 흘리는 얼굴"

"너무 슬프다 10시 반부터 지금까지 한 번도 눌러지는 시늉을 안해요...대신 신청버튼 눌러주실 수 있으신 분ㅠㅠㅠㅠㅠ"

 
 GS리테일 앱 접속자 폭주에 따른 ‘웹 복구 중’ 공지 사진
 GS리테일 앱 접속자 폭주에 따른 ‘웹 복구 중’ 공지 사진
ⓒ GS리테일 홈페이지 갈무리

관련사진보기

 
지난 8일 시작된 이 캠페인은 '끝까지 기억하는 국민, 끝까지 책임지는 나라'라는 부제를 달고 있다. 6·25전쟁 참전용사들에 대한 국가의 역할과 책임을 표명하고, 국민과의 굳건한 약속을 다짐하는 든든한 보훈의 참의미를 담았다는 게 위원회의 설명이다.

캠페인에 동참한 NH농협은행은 지난 9일부터 '올원뱅크' 앱에서 2만 개 선착순 무료 증정을 시작한 지 불과 2일 만에 마감됐다. 이어 GS리테일이 오늘(15일) 오전 10시 30분부터 '더 팝' 앱을 통해 6만2,570개 배지를 선착순 무료 증정을 시작한 뒤 30분도 되지 않아 접속자 폭주 사태가 이어지면서 앱 접속이 어려운 상황이다.

GS리테일은 "태극기 캠페인 참여 희망자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서버를 복구 중이며, 오늘 중으로 신청이 가능하도록 조치 중"이라고 밝혔다. 144개 GS25 거점 점포의 선착순 무료 증정도 신청자가 몰려 조기 마감될 것으로 보인다.

최정식 국가보훈처 홍보팀장은 "특히 이번 캠페인에 젊은 층의 호응이 폭발적"이라면서 "기존 태극기에 대한 일부에서의 부정적인 인식도 바뀌고 있는 것 같다"고 밝혔다.

태극기에 돌아오지 못한 전쟁 영웅이라는 의미있는 스토리와 산뜻한 디자인이 적극적인 동참을 이끌어내고 있다는 것이다.

최 팀장은 "최근 국가보훈처는 '태극기 배지 및 기존 보훈배지'와 이번에 제작된 '새로운 보훈 상징배지'를 달라고 했을 때 의향을 묻고 있는데, 기존 배지엔 대해서는 47.2%가 부정적이었는데, 새 배지에 대해서는 12%로 줄어들었다"고 밝혔다.

따라서 국가보훈처는 '122609 태극기'를 영국의 보훈 상징인 '포피(Poppy,양귀비 꽃 상징)와 같이 이념·세대를 초월해 국민의 사랑을 받는 한국의 대표 '보훈 상징'으로 발전·활용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 중이다.
 
 태극기 캠페인에 동참한 @t.h.e_m.o.s.t가 올린 인증샷
 태극기 캠페인에 동참한 @t.h.e_m.o.s.t가 올린 인증샷
ⓒ 국가보훈처

관련사진보기

 
한편 '끝까지 찾아야 할 122609 태극기' 캠페인은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광운대 학생들이 자발적인 활동을 시작한 것을 계기로, 정부가 확대 추진하고 민간기업들이 동참하는 새로운 형태의 민·관·학 캠페인이다.

지난 5월, 6·25전쟁 전사자의 헌신을 잊지 말자는 의미를 담아 광운대 공공소통연구소에서 참전용사 유해발굴 시 태극기를 덮고 묵념을 할 때 시선이 닿는 모습을 형상화한 디자인의 태극기 배지를 제작했다.

이후 학생들이 광화문 일대에서 직접 시민들에게 태극기 의미를 설명하며 배지 증정 활동을 한 바 있다. 이어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위원회가 민간기업(GS리테일,NH농협은행)의 적극적인 기부 동참을 이끌어내 대국민 공식 캠페인으로 확대 추진되고 있다.

김은기 공동위원장은 "아무런 대가 없이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호국영웅들에게 존경과 고마움을 표현할 수 있는 방법은 '기억'"이라며, "이를 위한 캠페인에 국민들께서 뜨거운 관심을 갖고 적극 참여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