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좌측부터 황운찬(2남), 황운선(3남), 황운택(4남), 황운식(5남)
 좌측부터 황운찬(2남), 황운선(3남), 황운택(4남), 황운식(5남)
ⓒ 국가보훈처

관련사진보기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립산청호국원에서 6·25참전유공자 3형제 안장식이 열린다. 안장되는 3형제는 황하익(父)과 최봉이(母)의 사이에서 5남 2녀 중 둘째(故 황운찬), 셋째(故 황운선), 다섯째(故 황운식) 자녀이다.

국가보훈처(처장 박삼득)는 3형제 안장식은 오는 6월 6일 현충일 당일 16시, 국립산청호국원(경남 산청군 단성면) 현충관에서 진행된다고 밝혔다.

국가보훈처는 "3형제가 국립묘지에 안장되는 것은 국가보훈처 관할 국립묘지로는 첫 사례"라며 "올해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큰 의미를 더한다"고 밝혔다.

국가보훈처에 따르면 3형제는 6·25전쟁 기간에는 근로동원자와 경찰로 참전했다. 특히 3남인 故 황운선 경사는 경남경찰국 하동경찰서와 제5전투경찰대대에 복무하며 여러 전투에도 참전하였다.

국가보훈처에 따르면 이번 안장식의 소식을 접한 유가족은 "경남지역의 대표적인 국립묘지인 산청호국원으로 함께 안장하는 것이 집안의 영예로운 일이라 생각하며, 특히 올해가 6·25전쟁 70주년이 되는 의미있는 해라고 판단되어 이장을 결정하게 되었다"고 밝힌 것으로 전했다.

국립산청호국원은 지난'15년 4월에 개원되었고, 이번에 안장되는 3형제는 그동안 경상남도 산천군의 가족묘에 묻혀있었다.

안장 집례를 맡은 산청호국원장은 "나라사랑 정신의 귀감이 되는 3형제 호국용사를 함께 모시게 되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하고, 예우를 다해 의식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