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국제여객선 테러상황에 대비한 실전형 현장훈련.
 국제여객선 테러상황에 대비한 실전형 현장훈련.
ⓒ 부산해양경찰서

관련사진보기

  
 국제여객선 테러상황에 대비한 실전형 현장훈련
 국제여객선 테러상황에 대비한 실전형 현장훈련
ⓒ 부산해양경찰서

관련사진보기

 
"불시에 실천처럼."

부산해양경찰서(서장 이광진)는 21일 부산항 일원에서 경비정 등 8척을 동원하여 국제여객선 테러상황에 대비한 실전형 현장훈련(FTX)을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훈련은 이날 오후 2시경 영도 생도남방 3해리 지점에서 부산항으로 입항하던 국제여객선 승객 중 4명이 테러분자로 돌변, 조타실을 점거하고 인질감금과 선박폭파 위협을 하는 상황을 실전처럼 부여하였다.

상황발생과 동시 국제여객선 역할을 맡은 경비정(P-106정)에서는 자기발연부신호를 이용 해상 구조신호를 보냈으며 상황실 지령과 함께 해양경찰 경비정 5척, 연안구조정 2척이 테러용의선박을 포위 감시하였다.

이어 테러범의 폭발물 사용으로 선박에 화재가 발생하였으나 경비정에서 소화요원을 투입해 불을 끄고, 특공대가 저격수를 배치하여 테러범을 진압하고 인질을 구출하는 순서로 진행되었다.

부산해양경찰서 관계자는"부산이 관광도시를 지향하는 만큼, 점차 국제여객선터미널을 통한 관광객 증가, 외국적 선박의 빈번한 출입항 등 선박을 이용한 해상 테러가능성에 대비하고 효과적으로 제압할 수 있는 대응역량을 갖추기 위해 훈련이 실시되었다"고 밝혔다.
 
 국제여객선 테러상황에 대비한 실전형 현장훈련
 국제여객선 테러상황에 대비한 실전형 현장훈련
ⓒ 부산해양경찰서

관련사진보기

  
 국제여객선 테러상황에 대비한 실전형 현장훈련
 국제여객선 테러상황에 대비한 실전형 현장훈련
ⓒ 부산해양경찰서

관련사진보기


태그:#테러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