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미(美) 보훈부 장관 감사서한문 본문
 미(美) 보훈부 장관 감사서한문 본문
ⓒ 국가보훈처

관련사진보기

 
"장관님의 미군 유엔참전용사에 대한 선물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리며, 겸허히 받도록 하겠습니다. 미국 보훈부는 장관님의 선물을 '작은' 감사의 표시로 보지 않으며 인천에 상륙했던 해병대원, 장진호에서 싸운 용사, 서울을 재탈환한 제8군을 포함한 유엔참전용사들께 이 선물을 사용하겠습니다."

국가보훈처(처장 박삼득)가 13일 보도자료를 통해 전달한 미(美) 보훈부 장관, 로버트 윌키(Robert L. Wilkie)의 감사서한문의 일부이다. 국가보훈처가 6·25전쟁 미국 유엔참전용사에게 코로나19 감염 예방과 감사의 마음을 담아 지원했던 마스크에 대한 감사의 표시였다.

박삼득 국가보훈처장은 지난 5월 초에 미 보훈부 장관에게 큰 위기에 처했던 6·25전쟁 당시 미국 참전용사가 보여준 희생과 공헌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마스크를 지원하겠다는 서한문을 보낸 바 있다.

이번에 보내온 미 보훈부 장관의 서한문에는"미국 유엔참전용사에 대한 대한민국 국가보훈처에 마스크 지원에 진심어린 감사"를 표했고, 아울러"우리가 보살펴야 할 참전용사를 위한 고귀한 대의를 향해 함께 손을 잡아줘서 감동을 받았다"라고 전했다.

한편, 22개국 유엔참전용사에 지원하는 마스크 100만 장 중 참전용사의 90% 이상을 차지하는 미국에 50만 장을 실은 공군 수송기는 지난 8일 오후 5시에 김해 공군기지에서 수송행사를 마치고 기상여건으로 시간이 늦춰져 10일에 출발했으며, 12일 미국 앤드루스 공군기지에 도착했다.

이에 해리 해리스(Harry Harris) 주한미국대사는 지난 8일 트위터를 통해 "미국의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을 위해 미국 보훈부에 마스크 50만장을 지원해 준 대한민국 국가보훈처에 감사를 전한다"라는 글을 올렸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