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임세웅

관련사진보기

 
ⓒ 임세웅

관련사진보기

 
ⓒ 임세웅

관련사진보기

 
ⓒ 임세웅

관련사진보기

 
ⓒ 임세웅

관련사진보기


하늘정원이라 불리는 지리산 노고단에 진달래가 활짝 피었습니다.

노고단 탐방로는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가족이나 연인 등이 함께 걷기 좋은 길입니다.

지리산 능선은 연둣빛으로 물들어가고 노고단 정상은 분홍색 물감을 뿌린듯 짙은 분홍빛으로 물들었습니다.

정상 부근을 물들인 진달래는 해마다 봄을 보내는 아쉬움을 달래듯 멋지게 피어 탐방객들을 즐겁게 합니다.

진달래 너머로 섬진강과 구례 들녘이 멋진 풍광이 펼쳐집니다.

노고단 진달래는 이번 주말에 만개할 것으로 보입니다.

#구례 #노고단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구례를 읽어주는 윤서아빠 임세웅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