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최철 관광두레 PD(좌)와 행여나 김영준 대표(우) 행여나 김영준 대표는 “행정의 결정에 의해 추진하는 관광사업이 아닌 주민주도형으로 조직을 만들어 주민과 민간 전문가와 함께 지역에 맞는 관광콘텐츠를 발굴해 관광수요가 창출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이번 선정은 혼자가 아닌 행정과 관광두레 등 많은 분들이 함께 고민하고 노력해 이뤄낸 것으로 주민들과의 충분한 소통과 협의를 통해 지역 관광활성화를 위한 성공적인 사업을 추진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 최철 관광두레 PD(좌)와 행여나 김영준 대표(우) 행여나 김영준 대표는 “행정의 결정에 의해 추진하는 관광사업이 아닌 주민주도형으로 조직을 만들어 주민과 민간 전문가와 함께 지역에 맞는 관광콘텐츠를 발굴해 관광수요가 창출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이번 선정은 혼자가 아닌 행정과 관광두레 등 많은 분들이 함께 고민하고 노력해 이뤄낸 것으로 주민들과의 충분한 소통과 협의를 통해 지역 관광활성화를 위한 성공적인 사업을 추진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 이은주

관련사진보기

 
홍성군의 대표 청년여행사 (주)행복한여행나눔(대표 김영준, 아래 행여나)이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역관광추진 조직에 최종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지난 29일,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지역관광추진조직' 12곳을 최종 선정했다.

'지역관광추진조직'은 지역 주민과 정부(지역자치단체 등)의 중간 단위 조직으로서 기초지역 단위에서 관광 기획 역량을 갖추고 다양한 협력 연계망을 활용해 지역의 관광 현안을 해결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지역관광추진조직'은 5월 중 관광공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국비 1억 5천만 원, 지방비 1억 등 사업비 총 2억 5천만 원을 지원받아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한다.

이에 행여나는 앞으로 홍성관광통(홍성군 관광분야 민관 협의체)의 역할을 확대, 추진기구를 구축해 주민과 전문가가 함께 지역에 맞는 관광콘텐츠를 발굴한다.

또한, 관광안내 통합콜센터를 운영해 관광객에게 지역 내 관광분야에 대한 통합정보를 제공하는 등의 관광품질 개선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홍성군 관광 예약 통합 시스템 및 플랫폼 구성 등의 관광자원관리 사업 등을 추진한다.

관광객들의 편의제공을 위해 지역 내 주민들이 소소하게 운영하고 있는 숙박, 식당, 체험관광 등을 연계한 홍성군에 맞는 관광예약시스템을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행여나 김영준 대표는 "행정의 결정에 의해 추진하는 관광사업이 아닌 주민주도형으로 조직을 만들어 주민과 민간 전문가와 함께 지역에 맞는 관광콘텐츠를 발굴해 관광수요가 창출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이번 선정은 혼자가 아닌 행정과 관광두레 등 많은 분들이 함께 고민하고 노력해 이뤄낸 것으로 주민들과의 충분한 소통과 협의를 통해 지역 관광활성화를 위한 성공적인 사업을 추진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행여나는 청운대학교 관광경영학과 학생들의 창업동아리로 출발해 현재 국내여행사와 암행어사게스트하우스, SNS 홍보대행을 주사업으로 운영하고 있다.

한편, 이번에 선정된 12개 지역은 강원 평창군, 경기도 고양시, 충북 단양군, 충북 제천시, 충남 보령군, 충남 홍성군, 전북 고창군, 전북 익산시, 전남 강진군, 전남 여수시, 경북 고령군, 경북 포항시이다.

관광공사는 기획사업 전문가 상담(컨설팅)과 홍보마케팅 등을 지원해 '지역관광추진조직'의 향후 자립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홍주포커스에도 실립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홍성지역의 새로운 대안언론을 표방하는 홍주포커스 대표기자로 홍성 땅에 굳건히 발을 디딛고 서서 홍성을 중심으로 세상을 보고자 합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