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노박래 군수가 12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대한 경위와 앞으로의 대책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노박래 군수가 12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대한 경위와 앞으로의 대책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 서천군

관련사진보기

 
서천군에 코로나19 첫 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12일 군에 따르면 서천군 1번 확진자는 재미교포 61세 여성 A씨로 10일 입국해 자가격리 중 11일 오후 9시께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10일 오후 5시 20분 미국에서 인천행 항공기에 탑승해 인천공항 제2터미널로 도착했다. 오후 8시경 인천공항에서 KTX광명역행 해외입국자 이송 버스로 이동, 9시에 도착한 A씨는 10시 40분 KTX 해외입국자 전용 좌석버스를 이용해 천안아산역에 오후 11시경 도착했다.

A씨는 제부 B씨의 자차를 이용해 서천군 시초면에 거주하는 오빠 C씨의 자택까지 이동했으며 새벽 1시경 도착해 C씨, 언니 D씨와 함께 식사를 한 것으로 나타났다.

A씨는 11일 정오에 군 보건소 구급차량을 이용해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 후 시초면 C씨의 자택에서 자가격리를 실시하던 중 11일 오후 9시 확진 판정을 받아 119 구급차를 이용해 천안의료원으로 후송됐다.

군은 이동정보를 인천공항검역소에 통보했으며, 부여에 거주하는 제부 B씨를 부여군 보건소에 이첩했다. 함께 자택에서 식사한 C씨와 D씨는 역학조사 및 검체 채취 후 현재 시초면 자택에서 자가격리를 하며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군은 심층역학조사를 통해 접촉자를 재분류하고 자가격리 등의 조치를 취하고, C씨와 D씨의 검사결과가 발표되면 금일 중 추가 안내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신속하고 철저한 역학조사로 서천군 1번 확진자의 동선을 파악해 공개할 예정이니, 군민 여러분께서는 가짜뉴스와 허위사실에 동조하지 말고 군의 발표 내용에 귀 기울여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충청뉴스라인에도 실립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지역 소식을 생생하게 좀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전달해 언론의 중앙화를 막아보고 싶은 마음에 문을 두드립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