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윤석열 검찰총장이 10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열린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대비 전국 지검장 회의'에 참석해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윤석열 검찰총장 (자료사진)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4월 3일 헤드라인…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윤석열 검찰총장이 총선중반 새 이슈로 부상했다. 통합당은 조 전 장관을 불러들여 민주당을 '조국 선거'로 몰아가고 있다. 때마침 채널A-검찰 유착의혹이 불거졌다.

▲통합당은 반색했다. 박형준 선대위원장은 '이번 선거는 조국 대 윤석열 한판승부'라고 규정했다. 보수매체도 거들고 나섰다. 중앙일보는 1면에 '총선에 불려나온 윤석열'이라고 보도했다.

▲'조국 이슈'는 열린민주당에 호재로 작용하고 있다. 창당 4주째 비례투표 선호도 3당 부상은 조국 영향이란 분석도 제기됐다. 통합당이 쏜 '조국 화살'은 민주당을 비켜 예기치 않은 정당에 보약이 된 셈이다.

▲윤 총장을 바라보는 민심은 복잡한 듯하다. 최근 윤 총장은 장모 의혹 등 각종 구설에 휘말려 있다. 코로나19 국면에 총선까지 겹쳐 존재감은 약화됐다. 통합당 의도와 달리 불쏘시개 역할엔 한계가 있다는 관측도 제기된다.

오늘 대한민국은…

▲문 대통령은 21개국 정상과 '코로나 외교'에 나섰다. 아세안+3과는 화상회의를 추진한다 ▲문 대통령은 15개국 정상과 통화하고 6개국 정상에겐 서한을 받았다. 121개국이 코로나 진단키트 등 수출 및 지원을 요청했다 ▲청와대는 한국 경험을 공유하고 국제 연대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청와대가 한일 통화스와프 재개 제안을 하지 않겠다는 입장이라고 조선경제가 보도했다.

▲정부는 고액자산가를 우선 제외한 후 '건보료 기준'으로 재난지원금 지급대상을 선정할 것이라고 다수 언론이 보도했다 ▲종부세 납부자는 재난지원금 대상에서 제외될 것이라고 다수 언론이 보도했다 ▲소상공인 긴급대출 불편이 지속되고 있다.

▲'법인세 절벽'에 국세도 비상이다. 지방세수 3조원 감소가 예상돼 지자체 곳간이 비상이라고 서울경제가 전했다 ▲온라인 개학 혼선이 확산하고 있다 ▲월세 0원에도 '깡통' 쇼핑센터를 중앙경제가 1면에 전했다 ▲서울 아파트값이 10개월만에 하락 전환했다.

▲국내확진 1만명 육박… 거리두기 지속 고심을 다수 언론이 전했다 ▲법무부는 격리시설 입소를 거부한 외국인 8명을 첫 송환했다 ▲서울시는 오늘부터 해외입국자 전원에 코로나 검사를 실시한다.

▲방위비 잠정 타결을 놓고 한미간에 딴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트럼프가 한미 방위비 합의안을 틀었다고 국민일보가 1면에 썼다 ▲전세계 확진 100만명 초읽기… 사망자 5만명 돌파를 다수 언론이 보도했다 ▲미국은 자동차 업체까지 동원해 '인공호흡기 확보' 전쟁을 벌이고 있다 ▲중국은 코로나 진상 폭로 리원량(사망한 의사)을 열사로 추대했다 ▲'면 마스크 2장씩'… 아베 발언에 일본이 발칵 뒤집혔다 ▲정부는 손 소독제 대북지원을 첫 승인했다 ▲중-러의 KADIZ 침범이 잦을 때 전투기 조종사 16명이 비상대기실에서 음주한 것으로 나타났다.

오늘 여의도 정치권은…

▲정치권에서 'n번방' 방지법안 발의가 봇물을 이루고 있다. 추미애 법무부장관은 'n번방 재발방지 법안 국회통과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여성이 죽고 분노해야… 법은 바뀌었다고 경향신문이 1면 보도했다.

▲국난 극복 vs 정권 심판… 여야 총선 스타트를 다수 언론이 전했다 ▲꼼수 비례정당, 꼼수 선거운동을 다수 언론이 보도했다 ▲'총선에 불려나온 윤석열'을 중앙일보가 1면에 썼다 ▲60대 이상 유권자 1200만명… '총선 태풍의 눈'을 한국일보가 1면에서 다뤘다 ▲이낙연 선대위원장은 1주택자 종부세 감면을 시사했다 ▲열린민주당은 윤석열 검찰총장을 강도 높게 비판했다 ▲통합당은 친조국 세력 심판을 호소했다 ▲상위 1%만 내는 종부세를 통합당 후보는 38.8%가 납부한다고 오마이뉴스가 썼다 ▲민생당은 꼼수 심판을 호소했다 ▲정의당은 창원성산 범여 단일화를 추진한다 ▲국민의당 지지율이 5%를 못 넘어 토론회 참석이 불가능하다.

오늘 정부와 검찰·경찰·법원은…

▲한국은행이 외환위기 이후 처음으로 증권사 등에 대출을 검토한다 ▲채권 매입금리 이견에 채권안정펀드가 첫날부터 가동이 불발됐다 ▲윤석헌 금감원장은 은행 배당·성과급 자제를 권고했다 ▲국세청은 개인사업자 133만명에 부가세를 유예한다 ▲교육부는 학원들에 온라인 학원비 인하를 촉구했다 ▲'인권기본조례 제정' 권고 8년인데 지자체가 절반도 이행하지 않고 있다고 한겨레신문이 1면에 썼다.

▲추 장관이 '채널 A-검찰 유착 의혹' 재조사를 지시했다고 다수 언론이 보도했다 ▲MBC는 채널A 기자 편지 전문을 공개했다 ▲여성 능욕·지인 능욕… 'n번방' 잡고 보니 10대가 수두룩하다고 국민일보가 1면에 썼다 ▲법원은 손석희 JTBC 사장에 '프리랜서 기자 김웅 폭행 혐의'로 벌금 300만원 약식명령에 처했다 ▲'성관계 영상' 유포 혐의 종근당 회장 아들 영장이 기각됐다.
 
오늘 세계경제와 우리 기업은…


▲세계 자동차 공장 73% 가동 중단… 미국·유럽은 올스톱이라고 조선경제가 1면 보도했다 ▲미국 실업수당 청구가 665만건이나 폭증하고 2주에 1천만명이 실직했다 ▲미국 셰일업체가 첫 파산 신청했다.

▲제조업 2분기 체감경기가 2008년 금융위기 수준으로 폭락했다 ▲기업 신용등급 하향 '악순환 도미노'가 시작됐다고 다수 언론이 전했다 ▲저유가 쓰나미… 정유 4사 하루 700억원 손실을 한국경제가 1면에 썼다 ▲네이버가 선거운동 기간 급상승 검색어 서비스를 중단했다 ▲e커머스 기업 티몬이 10년만에 첫 흑자를 냈다 ▲개미군단 사상 최대 주식 매수에 금융위가 매수 자제를 권고했다.
 

덧붙이는 글 | 필자는 시대정신연구소장으로 이 글은 또바기뉴스(ddobaginews.com)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대정신연구소 소장 또바기뉴스 발행인 자유기고가 시사평론가 국회, 청와대, 여론조사기관 등에서 활동 북한대학원대학교 박사과정 수료 연대 행정대학원 북한·동아시아학과 졸업 성균관대학교 중문학과 졸업 전북 전주고등학교 졸업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