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광주시청 전경
 광주시청 전경
ⓒ 박정훈

관련사진보기


광주시(시장 신동헌) 에 첫 완치자가 나왔다. 

광주시는 지난 18일 '코로나19' 광주시 4번째 확진자(성남시#17)가 완치판정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4번째 확진자 A씨는 분당서울대병원에서 음성 판정을 받고 12일 퇴원 후 자택에서 자가격리 중이었다. 지난 16일과 17일 자택에서 두 차례 바이러스 검출여부 검사를 추가적으로 받았다. 검사결과 모두 음성으로 최종 완치판정을 받았다.

보건소 관계자는 "현재 입원치료 중인 6명의 입원환자도 전체적으로 양호하고 증상도 거의 사라진 상태로서 3월 중 추가 완치자가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환자는 증상이 사라진 경우 확진 후 7일째 24시간 간격으로 시행한 2번의 실시간 유전자 증폭(PCR) 검사에서 '음성'이 나오면 의료진의 판단 하에 퇴원할 수 있다.

한편, 시는 성남시 등 인근시의 확진자 증가로 접촉자 발생이 증가함에 따라 모니터링 전담반을 시청 6급 팀장 50명으로 확대해 운영 중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