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강인 (주)영풍 대표이사는 봉화군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금 1억 원을 기부했다.
 이강인 (주)영풍 대표이사는 봉화군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금 1억 원을 기부했다.
ⓒ (주)영풍 제공

관련사진보기

 
경북 봉화군에 있는 ㈜영풍 석포제련소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6억 원을 사회복지모금회를 통해 기탁했다.

석포제련소는 지난 5일 경북도에 5억 원을 지원한데 이어 9일에는 봉화군 확진자 지원과 지역사회 방역사업, 군민 건강보호를 위한 물품 확보 등을 위한 기금 1억 원을 추가로 기탁했다.

영풍이 경북도에 지원한 기금은 경산과 칠곡, 청도, 구미 등 도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한 지역을 중심으로 취약계층과 경제활동 위축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저소득층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강인 ㈜영풍 대표이사는 "갑작스런 코로나19 집단 감염으로 인한 군민들의 큰 걱정을 나누고 군수님과 공무원들의 방역 노고에 작은 힘이라도 되길 바란다"면서 "봉화에서 50년간 제련소를 운영해 온 회사로서 앞으로도 이웃인 군민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봉화군에서는 노인의료복지시설인 푸른요양원에서 지난 4일부터 6일까지 51명의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발생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