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서산태안환경운동연합(공동의장 남현우)은 지곡면 화천리 산 80번지 일대에서 왜가리 번식 둥지 200여 개와 번식작업 중인 왜가리 500여 개체를 확인했다고 10일 밝혔다.
 서산태안환경운동연합(공동의장 남현우)은 지곡면 화천리 산 80번지 일대에서 왜가리 번식 둥지 200여 개와 번식작업 중인 왜가리 500여 개체를 확인했다고 10일 밝혔다.
ⓒ 서산태안환경운동연합

관련사진보기

 서태안 환경련에 따르면 왜가리는 우리나라 전 지역에 걸쳐 번식하는 여름 철새로, 우리나라에서 번식하는 백로류 중에서 가장 큰 새로 알려졌다.
 서태안 환경련에 따르면 왜가리는 우리나라 전 지역에 걸쳐 번식하는 여름 철새로, 우리나라에서 번식하는 백로류 중에서 가장 큰 새로 알려졌다.
ⓒ 서산태안환경운동연합

관련사진보기


서산에서 왜가리 집단번식지가 발견됐다. 서산태안환경운동연합(공동의장 남현우. 아래, 서태안 환경련)은 지곡면 화천리 산 80번지 일대에서 왜가리 번식 둥지 200여 개와 번식작업 중인 왜가리 500여 개체를 확인했다고 10일 밝혔다.

서태안 환경련에 따르면 왜가리는 우리나라 전 지역에 걸쳐 번식하는 여름 철새로, 우리나라에서 번식하는 백로류 중에서 가장 큰 새로 알려졌다.

부리는 크고 길며, 뾰족하여 물고기를 잡기에 알맞으며, 여름 번식기에는 부리가 주황색을 띠며 다리도 붉어지는 특징을 가진 왜가리는, 최근 월동하는 개체군이 증가하면서 일부는 텃새로 자리 잡고 있다.

이번에 확인된 왜가리 집단번식지는 지난 7일 한 시민의 제보로 서태안 환경련 권경숙 사무국장이 현장을 찾아 관찰해본 결과 제보내용보다 훨씬 더 많은 집단번식지임을 확인했다.

하지만 이같은 왜가리 집단번식지가 사라질지도 모른다. 집단번식지인 지곡면 화천리 산 80번지 일대에 혹여라도 건축물이 들어설 수도 있기 때문이다.

특히, 서태안 환경련에 따르면 국내의 백로·왜가리 번식지는 대부분 한국의 천연기념물이자 지방문화재로 관할 지자체가 관리 보호하고 있다.

이에 대해 권 사무국장은 "번식지에서 생활하는 백로·왜가리가 문화재가 아니라 번식지 자체가 천연기념물 또는 지방문화재로 관리하고 있다"면서 "경기 여주, 강원 횡성·양양, 충북 진천의 백로·왜가리 번식지는 천연기념물로 지정돼 보존되고 있다"고 밝혔다.
 
 서산시 지곡면 화천리 일대에서 번식작업 중인 500여 개체의 왜가리가 확인됐다.
 서산시 지곡면 화천리 일대에서 번식작업 중인 500여 개체의 왜가리가 확인됐다.
ⓒ 서산태안환경운동연합

관련사진보기

 왜가리 집단번식지가 확인된 서산시 지곡면 화천리 일대에서, 왜가리들이 번식을 위해 둥지에 모여 있다.
 왜가리 집단번식지가 확인된 서산시 지곡면 화천리 일대에서, 왜가리들이 번식을 위해 둥지에 모여 있다.
ⓒ 서산태안환경운동연합

관련사진보기


이외에도 충남 연기 감성리, 경북 영주 상석리, 동국대 백로 서식지, 전북 임실 성가리 백로마을, 무안 용월리 백로·왜가리 서식지 등이 유명하다.

따라서 서산시도 이같은 왜가리의 집단번식지에 대한 철저한 현장 조사와 함께 보존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번에 왜가리 집단번식지로 확인된 화천리 일대는 풍부한 먹잇감이 있는 화천천(華川川)이 있으며, 주변에 평야 지역과 양지바른 숲이 형성되어 있어 새들이 좋아하는 곳이다.

뿐만 아니라 권 사무국장은 "예로부터 백로나 왜가리가 번식하는 곳은 학골, 학마을이라고 하며, 상서로운 일들이 생긴다고 마을에서 보호하고 가꾸어 왔다"면서 "학은 주로 하얗고 긴 다리를 가진 백로류를 총칭해서 옛 어른들이 부르던 이름"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최근 어두운 일들이 많은 가운데 왜가리 집단번식지를 확인해서 기쁘다"면서 "(집단번식지 발견은)안전하게 번식할 수 있는 자연환경이 살아있다는 방증으로, 왜가리 집단 번식이 잘 성공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같은 왜가리 집단번식지 보존과 관련해 서산시 관계자는 "번식지 보존에 관해 규정이 있는지 환경부에 문의해 보겠다"면서 "현장을 조사하지 않은 상태에서 명확하게 답변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다음은 왜가리 집단번식지가 확인된 현장 영상이다. (영상제공:서산태안환경운동연합)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