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지난 26일 충남도청에서 기자회견 중인 양승조 충남지사
 지난 26일 충남도청에서 기자회견 중인 양승조 충남지사
ⓒ 이재환

관련사진보기


충남도는 초미세먼지 위기경보 '관심' 단계가 발령됨에 따라 10일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를 시행한다.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에 따른 비상저감조치는 올해 3번째이다. 

충남지역은 9일 오후 4시까지 초미세먼지(PM2.5)의 일평균 농도가 69㎍/㎥로 10일도 일평균 50㎍/㎥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충남도는 도내 위치한 석유화학과 정제공장, 제철제강업 등 미세먼지 다량배출 사업장(53곳)에 대해 조업시간 변경, 가동률 조정 또는 효율개선 등의 조치를 시행한다고 9일 밝혔다. 비상저감조치 대상 사업장과 공사장에서 이를 위반할 경우 2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특히 '석탄발전 감축대책'에 따라 10일, 11기의 석탄발전시설에 대한 가동이 정지된다. 나머지 19기의 시설은 상한 제약(80% 출력제한)이 시행된다. 가동정지되는 발전기는 당진 1·7·8, 보령 1·2·5, 신보령 2, 태안 2·5·6·10 호기(657만kW) 등이다.  나머지 발전기(223만 kW)는 상한 제약 대상이다.

단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의무사업장 중 의료폐기물 소각시설(2곳)의 경우 가동시간과 가동률 조정에서 제외된다.

충남도는 비상저감조치 발령지역을 관할하는 금강유역환경청과 사업장, 공사장 등을 점검할 계획이다.

비상저감조치는 당일 0∼오후 4시 평균 50㎍/㎥ 초과 및 다음 날 50㎍/㎥ 초과 예상되고 당일 오후 4시까지 해당 시·도 권역 주의보‧경보 발령 및 다음 날 50㎍/㎥ 초과가 예상될 때, 다음 날 75㎍/㎥ 초과(매우나쁨)가 예상될 때 등 3가지 요건을 갖출 경우 시행된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우보천리 (牛步千里). 소걸음으로 천리를 가듯 천천히, 우직하게 가려고 합니다. 말은 느리지만 취재는 빠른 충청도가 생활권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