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대전시민대학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임시 휴강한다.

대전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확산되고 의심환자 및 확진자가 증가 추세에 있어 오는 29일까지 대전평생교육진흥원에서 운영하는 대전시민대학을 임시 휴강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임시 휴강하는 대전시민대학의 프로그램은 총 431개 강좌며 현재 수강인원은 6767명이다.

아울러, 학력인정 대전시립중고등학교와 연합교양대학 개강일이 3월 2일과 3월 3일이었으나 3월 16일, 3월 17일로 각각 개강일을 연기하고, 식장산관 등의 계획된 대관 행사에 대해서도 대관을 중지하기로 했다.

이번 임시휴강 결정은 대전시가 건강 취약계층인 성인 학습자가 많은 대전시민대학의 특성을 고려해 확진 환자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감염증 차단을 위해 광역지자체 중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조치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