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전국금속노동조합 경남지부 11기 임원선거 결과 홍지욱 지부장이 다시 한번 조합원의 선택을 받았다.

금속노조 경남지부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 5일까지 선거를 진행한 결과 홍지욱 지부장 후보, 김일식 수석부지부장 후보, 김정철 사무국장 후보가 총 투표자수 1만 288명 중 5062표 득표(득표율 49.20%)로 다수득표자로 결정났다고 밝혔다.

선거관리 규정에 따라 득표율 50%를 넘지 못해 10일부터 12일까지 찬반투표를 진행했고, 홍 지부장조는 8897명 투표, 7217명 찬성(찬성율 81.12%)으로 최종 당선이 확정되었다.

홍지욱 지부장조는 '절박하다! 노동자의 생존권을 사수하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구조조정 저지 생존권 사수 ▲조직운영 혁신, 활력을 생산 ▲담대한 전략으로 변화 주도를 약속했다.

홍지욱 지부장은 "파란만장했던 지난 임기동안 경남지부는 생존권을 지키기 위해 분투해왔다. 하지만 절박하다"며 "한번 더 각오를 다지고 2만 조합원동지들의 지혜와 힘을 모으겠다. 그래서 조합원 동지들의 생존권을 반드시 사수하겠다"라고 밝혔다.

태그:#금속노조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