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문정복 위원장 기자회견 모습 문정복 위원장 기자회견 모습
▲ 문정복 위원장 기자회견 모습 문정복 위원장 기자회견 모습
ⓒ 백두완

관련사진보기

   
더불어민주당 시흥갑 지역위원회는 문정복 위원장이 시흥시청 브리핑룸에서 인천지하철 2호선 연장 방안에 대한 기자회견을 가졌다고 12일 밝혔다.

위원회는 문 위원장이 인천지하철 2호선 인천대공원-신천역-독산-신림(서울대입구) 연장 노선을 제안하고, 지역 균형 발전을 달성하겠다고 전했다.

특히 문 위원장은 "인천지하철 2호선은 우리 시흥시 영역에서만 검토할 것이 아니라 넓은 시야에서 서울시의 금천구, 관악구의 대중교통 확충 요구를 함께 고려할 경우, 매우 높은 경제성을 기대할 수 있다"며 "경기도, 서울시, 인천시와 함께 인천지하철 2호선 신림 연장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위원회는 인천지하철 2호선 신림 연장 노선이 성사될 경우, 시흥에서 서울 강남까지 40분대에 도달이 가능하여 강남 접근성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

한편 위원회는 최근 발표된 인천지하철 2호선 연장 사전타당성 조사에 따르면, ▲독산역 연장 ▲광명역 연장 ▲매화 연장의 3가지 안이 모두 경제성(B/C) 기준인 1.0에는 미달하지만, 독산역 연장 방안이 상대적으로 높은 0.83 수준으로 조사되었고 이미 예비타당성을 통과한 GTX-B, 월곶-판교선을 반영하는 경우에는 0.55수준으로 크게 낮아지는 것으로 알려졌다고 밝혔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