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기도교육청 북부청사
 경기도교육청 북부청사
ⓒ 경기도교육청

관련사진보기

 
경기도 학생과 학교 수는 줄어든 반면, 교사 수는 늘어났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4일 경기도 교육청 발표에 따르면, 올해 경기도 학생 수(유치원생 포함)는 167만3101명으로, 지난해 170만2728명 보다 2967명 줄었다. 학교 수(유치원 포함)도 지난해 4692교에서 17개교 감소한 4675교로 조사됐다.

반면 교원 수는 지난해 12만382명에서 1331명 증가한 12만1713명으로 나타났다.
학생 수는 줄었는데도 교사 수가 늘어난 이유는, 경기도 교사 수가 전국 평균 교사 수에 비해 적기 때문이다.

교육청 관계자는 4일 오후 기자와 전화통화에서 "타 시도에 비해 교사 수가 적어 계속 증원을 하고 있지만, 아직도 부족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경기도 교사 1인당 학생 수는 올해 3월 기준 초등 20.66명, 중등 16.69명, 고등 12.25명으로 전국 평균 초등 16.56명, 중등 13.3명, 고등 9.75명에 비해 적다. 경기도 학교 수는 전국의 22.5%, 학생 수는 27.3%다. 그러나 교원 수는 24.5%로, 학생 수 비율보다 낮다. (2019.4.1.기준)

경기도 학교 수가 줄어든 이유는 사립유치원 수가 줄었기 때문이다. 최근 1년 사이 사립유치원 59개가 줄었다. 반면 공립유치원은 21개가 늘었다. 초·중·고등학교는 약간 늘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궁금한 게 많아 '기자' 합니다. 르포 <소년들의 섬>, 교육에세이 <날아라 꿈의학교> 지은이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