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남양주시청 전경
 남양주시청 전경
ⓒ 박정훈

관련사진보기


남양주시(시장 조광한)가 2019년 우수 통합사례관리 공모전에서 대상과 우수상을 수상했다. 

또한 민간 복지자원 연계 활성화를 위한 미담사례공모에 우수상도 수여받았다. 

우수 통합사례관리사 공모전은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실천 현장의 우수 직원을 발굴 포상하여 통합사례관리 활동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고 동기 부여를 하기 위함이다. 

아울러 복지 일선에서 어려운 가정을 돕고 있는 통합사례관리사들의 역량강화를 도모하기 위해 사회보장정보원과 희망복지중앙지원단이 공동 추진했다. 

각 시군 관할 지자체 내 123명의 통합사례관리사가 응모해 지난 18일  남양주시 최문정 통합사례관리사가 대상, 이한나 통합사례관리사가 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최문정 통합사례관리사는 "제, 말을 믿어주세요~"라는 제목으로 경제적 어려움이 반복되는 한 부모가구를 도와 스스로 문제해결을 할 수 있도록 가구의 기능 강화 및 지역사회에서 함께 살아갈 수 있는 사회적 돌봄 체계 방안을 마련한 내용을 담았다. 

이한나 통합사례관리사는 "빼빼로 아저씨, 우리 동네 여·행(여기서 행복 찾기)"라는 제목으로 파지를 수거하며 어렵게 생활하시는 청장년1인 가구가 안정적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지역 전문가들과 함께 인적, 물적 안전망을 지원한 내용을 수록했다.

사회보장정보원에서 추진한 민간 복지지원 연계 활성화를 위한 미담사례 공모전에서는 정영미 통합사례관리사가 우수상을 수상했다. 

시상식은 오는 29일 개최될 예정이며 우수 대상자들에 한해 사례를 발표하며 해당 결과를 널리 공유할 계획이다. 

남양주시 관계자는 "주민들의 복지에 대한 인식과 기대수준이 높아지고 있다"며 "공공과 민간의 다양한 지역기관들과 협력하여 주민들의 어려움을 돕고, 사각지대 발굴 가정과 위기가정을 위해 함께 힘쓰겠다"고 말했다.

현재, 남양주시는 행정복지센터에서 근무하는 사례관리 전문가 7명의 통합사례관리사가 있으며 지역 내 고난도 위기가구를 위해 다양한 지역 자원들과 연계 협력하여 가구의 어려움이 해소되도록 돕고 있다.

한편 통합사례관리사의 업무인 통합사례관리사업이란 지역사회 공공·민간자원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지원체계를 토대로 복합적이고 다양한 욕구를 가진 대상자에게 복지·보건·고용·주거·교육·신용·법률 등 필요한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연계·제공하고, 이를 지속적으로 상담·모니터링 해나가는 사업이다. 
  
 2019년 우수 통합사례관리 대상, 우수상, 미담사례 우수상 수상 기념사진 촬영모습
 2019년 우수 통합사례관리 대상, 우수상, 미담사례 우수상 수상 기념사진 촬영모습
ⓒ 남양주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