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창원해양경찰서 마산파출소에 배치된 신형 연안구조정.
 창원해양경찰서 마산파출소에 배치된 신형 연안구조정.
ⓒ 창원해양경찰서

관련사진보기

 
창원해양경찰서 마산파출소에 신형 연안구조정(S-131)이 배치됐다. 11일 창원해경은 연안해역 안전관리와 해상치안 활동강화를 위해 지난 7일 마산파출소에 신형 연안구조정을 배치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배치된 연안구조정은 알루미늄 선체로, 배수량 18.5t, 길이 14.3m, 폭 4.3m다.

이 연안구조정은 750마력 디젤엔진 2대를 탑재해 최대속력 35노트(65km/h)로 고속운항이 가능하고 2m 이상 파고에서도 임무 수행이 가능하며, 자가 복원 기능을 갖춰 전복 등에 대비해 안전성이 크게 향상됐다.

창원해경 관계자는"이번에 신규 배치된 연안구조정을 활용해 연안에서 발생하는 해양사고에 보다 신속하게 대응 할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그는 현장 근무자에 대한 맞춤형 교육과 훈련을 집중적으로 실시해 현장 구조 대응 능력을 대폭 강화해 나갈 것이다"고 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