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이사장인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재해 지역을 돕기 위해 태풍 피해 성금 기탁자에게 입장료를 면제시켜 주기로 했다. 피해 복구에 여념이 없는 국민들에게 조금이라도 보답하고자 결정한 것이다.

또한 경주엑스포 임직원들은 자발적으로 참여해 태풍피해 복구를 위한 성금을 후원했다.

'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 행사기간 중 입장료 면제혜택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1만 원 이상을 후원한 자로 간단한 증빙자료를 제시하면 된다. 성금 금액에 따라 연말정산 시 지정기부금 세액 공제도 받을 수 있다고 한다.

성금 기탁과 관련한 문의는 전국재해구호협회 홈페이지(https://relief.or.kr)로 하면 된다.

'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는 오는 11일부터 다음달 24일까지 '문화로 여는 미래의 길'을 주제로 45일간 경주엑스포공원 일원에서 열린다.

찬란한 신라 역사문화와 첨단 ICT기술을 접목한 '신라천년, 미래천년', '신라를 담은 별', '찬란한 빛의 신라', '인피니티 플라잉' 등 4대 킬러 콘텐츠와 경주엑스포 만의 창조적인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경주포커스에도 실렸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