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계대욱

관련사진보기

ⓒ 계대욱

관련사진보기


대구마을공동체만들기지원센터와 대구시민공익활동지원센터가 공동으로 '2019 대구 마을+공익 박람회'를 열었다.
 
ⓒ 계대욱

관련사진보기


5일 대구 북구 삼성창조캠퍼스에서 열린 이번 행사는 대구의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어내고 있는 마을공동체와 공익 활동을 시민들과 함께 공유하는 자리였다.
 
ⓒ 계대욱

관련사진보기


무분별하게 사용하는 일회용 플라스틱 문제를 고민해보면서 쌀빨대 요리를 만드는 곳, 쓰레기를 만들지 않는 제로웨이스트 삶과 미세먼지 시민모니터링단을 소개하는 곳, 낙동강 최상류 오염원으로 지목되는 영풍제련소 문제를 알리는 곳 등 '환경'을 주제로 한 부스가 눈길을 끌었다.
 
ⓒ 계대욱

관련사진보기


영정 사진을 찍는 체험을 통해 삶과 죽음에 대해 대화를 나누는 사진관 부스도 인상적이었다. '아무것도 안 하고 놀 거야'라는 현수막 앞에는 해먹과 소파에 앉은 시민들이 독서를 하거나 멍하게 앉아 자유롭게 쉬고 있기도 했다.
 
ⓒ 계대욱

관련사진보기


체험부스뿐 아니라 컨퍼런스, 정책 콘테스트, 문화행사가 다채롭게 진행됐다.
 
ⓒ 계대욱

관련사진보기


마을공동체와 공익활동을 한눈에 두루두루 살펴보며 더 나은 대구를 위한 고민을 나눠보는 특색있는 시간을 시민들에게 선사했다.
 
ⓒ 계대욱

관련사진보기

 
ⓒ 계대욱

관련사진보기

 
ⓒ 계대욱

관련사진보기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태그:#모이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왼쪽 손바닥을 펴보세요. 사람의 손금엔 '시'라고 쓰여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