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3일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제19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경남지역회의.
 23일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제19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경남지역회의.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한반도 평화는 곧 다가올 현실이자 새로운 기회"라며 "평화를 통한 번영이 필요한 때"라고 했다.

김 지사는 23일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제19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경남지역회의(부의장 김현태 전 창원대 총장) 운영위원회의에 참석해 "가장 강한 안보는 국민의 단결이며, 지금은 평화를 통한 번영이 필요한 때"라고 했다.

이날 김 지사는 김현태 부의장과 18개 시‧군 협의회장들의 위촉을 축하하고, 통일정책 자문과 남북교류협력을 비롯한 도정 발전에 큰 역할을 당부했다.

민주평통은 헌법기관으로 대통령이 의장을 맡고, 17개 시‧도와 이북5도, 해외(5곳) 등 지역회의별로 부의장을 두고 있다.

김 지사는 축사를 통해 "경남은 통일 딸기, 장교리 소학교 건립 등 남북 교류에 있어서 선도적인 역할을 해왔다"고 했다.

그는 "기회는 준비된 자에게만 온다. 한반도 평화는 곧 다가올 현실이자 새로운 기회"라며 "통일을 보수, 진보, 중도, 좌우 없이 잘 준비해 대한민국 번영의 길로 가야한다"고 강조했다.

민주평통 경남지역회의는 "국민과 함께 새로운 한반도 시대 구현"이라는 활동목표를 정하고, 기획홍보분과위원회를 신설했다.

경남지역회의 운영위원회는 김현태 부의장이 위원장으로 18개 지역협의회장들과 3개 지회장, 지역회의 임원들로 구성되어 있다.
 
 23일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제19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경남지역회의.
 23일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제19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경남지역회의.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23일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제19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경남지역회의.
 23일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제19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경남지역회의.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