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서한이 6일 달구벌대로변 청라언덕역 200m 자리에 ‘청라언덕역 서한포레스트(329가구)’ 견본주택을 공개하고 본격 분양에 들어간다.
 ㈜서한이 6일 달구벌대로변 청라언덕역 200m 자리에 ‘청라언덕역 서한포레스트(329가구)’ 견본주택을 공개하고 본격 분양에 들어간다.
ⓒ 조정훈

관련사진보기

 
지역 건설업체인 ㈜서한이 6일 달구벌대로변 청라언덕역 200m 자리에 '청라언덕역 서한포레스트(329가구)' 견본주택을 공개하고 본격 분양에 들어간다.
 
서한은 오는 9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0일 1순위, 11일 2순위를 접수한다고 밝혔다.
 
청라언덕역 서한포레스트는 지난 7월 12일 중구가 고분양가 관리지역으로 지정된 이후 첫 분양으로 최근 분양한 인근 아파트가 높은 프리미엄을 누리고 있는 브랜드타운에서 예상보다 낮은 분양가로 공급돼 인기가 높을 것으로 보인다.
 
중구 동산동 438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청라언덕역 서한포레스트는 지하 3층, 지상 38층 규모로 전용 84㎡A 89가구, 84㎡B 26가구, 84㎡C 150가구, 99㎡ 37가구 등 아파트 302가구와 오피스텔 전용 84㎡ 27실 등 모두 329가구이다.
 
분양가는 전용 84㎡ 아파트가 4억9600만 원~5억4100만 원, 99㎡ 아파트가 5억6000만 원~6억800만 원까지 각 타입과 층, 방향에 따라 차등 적용된다. 또 전용 84㎡ 오피스텔은 4억4100만 원~4억5000만 원(예정가)까지 타입별·층별 다르고 이자는 후불제를 적용한다.
 
아파트 전용 59㎡ 대안상품으로 인기를 모으고 있는 전용 84㎡ 오피스텔은 오픈 당일부터 8일까지 모델하우스에서 청약접수를 받고 9일 당첨자를 발표한다.
 
아파트와 달리 청약통장 가입여부와 주거지역, 주택소유 여부에 관계없이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청약할 수 있어 1순위 자격을 갖추지 못한 도심 직장인이나 자영업자들의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청라언덕역 서한포레스트는 달구벌대로변 2,3호선 환승역인 청라언덕역 200m 인근에 위치해 환승역인 반월당역과 600m 거리에 있고 남산초와 성명여중·신명여고 등 도보학세권, 현대백화점·동아쇼핑·서문시장·염매시장 등 대형 백화점과 시장을 모두 갖춘 몰세권이다.
 
또 단지 뒤편에 근대문화골목으로 유명한 청라언덕길과 연결된 도심속 문화공간을 누릴 수 있고 동산병원·척탑병원 등 각종 중대형 병원, 금융기관 등의 완벽한 생활환경도 갖추고 있다.
 
특히 남향위주의 배치와 넓은 동간거리로 조망권, 일조권을 확보하고 주변에 높은 건물이 없어 도심 주·야경을 확보한다.
 
설계에서도 도심 한복판에서 만나기 어려운 4Bay(일부세대)로 안방워크인 드레스룸, 알파룸(일부세대) 등 최강수납을 확보하고 대면형 주방으로 깊고 넓은 공간감을 주면서 맞통풍이 가능해 사람도 공기도 소통이 원활하다.
 
서한 관계자는 "전문가들은 분양가 상한제 시행 이후의 사업이 불분명하므로 시행 전 분양단지에 청약과열 현상이 나타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면서 "프리미엄이 입증된 달구벌대로 2호선 핵심 입지인 만큼 정책과 관계없이 성공분양을 예상한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