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figcaption>개관 기념행사에서 주낙영 경주시장과 대학총장들이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다.</figcaption>
 
개관 기념행사에서 주낙영 경주시장과 대학총장들이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다.
ⓒ 경주포커스

관련사진보기


경주시연합학생생활관(구 서라벌대학교 기숙사)이 지난 3일 개관식을 열고 운영에 들어갔다.

경주시 연합학생생활관은 지난 5월 24일 경주시와 경주소재 4개 대학(동국대학교, 위덕대학교, 경주대학교, 서라벌대학교)이 공동으로 이용하기로 업무협약을 맺고 이날 개관식을 갖게 됐다.

민간이 건립해 지역 대학의 학생들이 공동으로 사용하는 것은 전국 최초라는 점에서 매우 뜻깊은 것으로 평가된다.

생활관은 2인실 203개와 4인실 12개 등 총 454명을 수용할 수 있으며, 기숙사 관리비는 1학기 55만원으로 경주시 소재 대학생이면 누구나 입소가 가능하다. 입소학생은 서라벌대학교 체육관 시설(헬스장, 수영장, 골프장 등)이용료도 50% 할인받을 수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주시 연합학생생활관은 경주시에 소재한 대학교 학생들의 기숙사 부족 문제를 해소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경주시도 기숙사 지원에 최선을 다해 학생들의 경제적인 부담을 경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3일 개관식에는 주낙영 경주시장, 윤병길 경주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이대원 동국대학교 총장, 정진후 경주대학교 총장, 김용달 서라벌대학교 총장 등 대학관계자와 입소학생 40여명, 박종찬 선도동 주민자치위원장 및 선도동 자생단체장 등 70여명이 참석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경주포커스에도 실렸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