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충남도가 일본식 표현과 한자 농업용어 109개를 순우리말로 바꿔 사용하기로 했다.
 충남도가 일본식 표현과 한자 농업용어 109개를 순우리말로 바꿔 사용하기로 했다.
ⓒ 심규상

관련사진보기

 
충남도가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오랫동안 사용해 온 일본식 표현과 한자 농업용어를 순우리말로 바꿔 사용하기로 했다.

도는 우선 농업기반 분야 28개, 농작물 분야 28개, 재배기술 40개, 축산분야 13개 등 109개를 선정했다..

예를 들면 △관정(管井) → 우물 △선과(選果)→ 과일 고르기 △시비(施肥)→ 비료 주기 △검란기(檢卵機)→알 검사기 등이다.

도는 매월 '이달의 순우리말' 농업용어를 5개씩 선정해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추욱 농림축산국장은 "일본어에서 유래된 말과 한자어, 농업인들이 알아듣기 어려운 행정용어도 쉬운 우리말 용어로 바꿔 사용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우보천리 (牛步千里). 소걸음으로 천리를 가듯 천천히, 우직하게 가려고 합니다. 말은 느리지만 취재는 빠른 충청도가 생활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