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학생들 협의회 진행 모습
 학생들 협의회 진행 모습
ⓒ 경기도교육청

관련사진보기

 
학생들이 원하는 학교는 과연 어떤 모습일까?

이를 알아보기 위해 경기도교육청이 '미래형 상상학교 사용자 참여 디자인 협의회(아래 디자인 협의회)'를 15일 부터 오는 23일까지 진행한다.

미래 학교에 대한 학생들의 인식과 구체적인 요구사항을 파악하고 이를 '미래형상상학교 모델 개발 연구'에 반영하기 위해 '디자인 협의회'를 마련했다는 게 경기도 교육청 설명이다.

디자인 협의회에는, 경기도 초·중·고등학교(각 1교 선정)에 재학 중인 학생 150여 명이 참여한다. 회의는, 초·중등·고 그룹으로 나뉘어 각 학교 교실과 도서실, 시청각실 등에서 개별적으로 진행한다.

학생들의 생각을 이끌어낼 퍼실리테이터가 참여해 학생들 회의를 돕는다. 학생들은 퍼실리테이터 도움을 받으며 ▲우리학교 공간의 장·단점 말해보기 ▲내가 다니고 싶은 학교 만들기 ▲학교 공간에 대한 자기 생각 발표하기 등을 진행한다.

경기도도교육청은 학생중심 미래형 학교 공간 개발을 위해 지난 4월부터 '미래형 상상학교 모델 개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최종 연구결과는 오는 11월 말 공개할 예정이다.

또한 경기도교육청은 미래 상상학교 모델 개발 관련한 다양한 학교현장 의견 수렴을 위해 '경기도내 학교시설 실태조사'를 15일부터 오는 31일까지 초·중·고(학교 급별 3교 선정) 9교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조사 대상은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이다. 경기도교육청은 기존 학교 공간의 문제점과 개선사항 등에 대한 의견을 조사해'미래형 상상학교 모델 개발 연구'에 반영할 계획이라고 한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궁금한 게 많아 '기자' 합니다. 르포 <소년들의 섬>, 교육에세이 <날아라 꿈의학교> 지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