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3월 1일부터 3일까지 송도컨벤시아 전시장 1, 2홀에서 (사)한국애견협회가 주최하고 인천시와 농림축산식품부가 후원하는 '2019 인천 국제 프리미엄 펫쇼'를 개최한다.

지난 2016년 10월 '인천 국제 펫케어'로 문을 연 인천 국제 프리미엄 펫쇼는 올해 네 번째로 열리는 반려동물 분야 박람회다. '반려동물과 건강하게 함께' 하는 행사를 표방하며, 3월 1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3일 동안 다양한 행사가 진행된다.

행사 첫째 날인 3월 1일에는 사람과 반려견의 공존을 위한 필수훈련 등을 주로 다루는 스마트독 교육 및 경기대회가 진행된다. 본 교육 및 행사에는 약 500여 명의 반려견 보호자들이 참여할 수 있으며, 교육을 마친 사람에 대해 스마트독 교육 증서가 발급될 예정이다.

행사 둘째 날인 3월 2일부터는 국내·외 혈통등록 견종 1000여 마리들이 펼치는 국제 도그 쇼가 개최된다. 미국, 캐나다, 독일 등 국제 심사위원들의 엄정한 심사로 우승견을 선발한다. 그 밖에도 방문객들을 눈길을 사로잡기 위한 부대 행사들이 함께 열릴 예정이다.

행사기간 3일 동안 반려동물의 문제 행동을 상담하고 교정하는 '반려동물 문제행동상담', 동물에 대한 생명윤리 및 개정된 동물보호법을 안내하는 '반려동물 보호자 책임의식 교육', 사회 특수한 분야에서 사람을 위해 활동하고 있는 '특수견 시범공연', '동물매개치료 봉사' 등 각종 문화 컨텐츠들이 제공된다. 

또한 '반려견 스포츠 체험', '우리는 닮은꼴(반려동물 닮은꼴 찾기)', '동물사랑 OX 퀴즈' 등 보호자와 반려동물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각종 이벤트들을 진행하여 방문객들이 동물과의 친밀도를 높일 수 있는 문화체험의 장이 마련될 예정이다.  

인천시는 "이번 행사에 반려동물과 관련된 기업체 및 단체 200여 곳이 참여해 시민들에게 최신 반려동물 산업 동향을 접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각종 교육, 상담 서비스를 통해 반려동물에 대한 전반적인 인식을 개선하고 반려견 사육 에티켓(펫티켓) 함양, 반려인과 비반려인 사이의 갈등 완화 등 성숙한 반려문화 정착 유도에 기여할 계획이다.

행사장 입장료는 5000원이며,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등록하거나 인천e음 카드 사용 영수증을 제출할 경우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자세한 정보는 프리미엄 펫쇼 홈페이지(http://www.pet-show.co.kr)나 (사)한국애견협회(☎ 02-2272-3208) 또는 더윤컴퍼니(☎ 02-3487-2705)로 연락하면 된다.
 
 인천시는 3월 1일부터 3일까지 송도컨벤시아 전시장 1, 2홀에서 (사)한국애견협회가 주최하고 인천시와 농림축산식품부가 후원하는 '2019 인천 국제 프리미엄 펫쇼'를 개최한다.
 인천시는 3월 1일부터 3일까지 송도컨벤시아 전시장 1, 2홀에서 (사)한국애견협회가 주최하고 인천시와 농림축산식품부가 후원하는 "2019 인천 국제 프리미엄 펫쇼"를 개최한다.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