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안정호

관련영상보기


'피의자' 이명박씨의 집착은 광기와 같았습니다. 4대강 예산안을 날치기로 통과시킨 뒤, 22조 원의 세금을 4대강에 쏟아붓는 것에 그치지 않았습니다. 편법과 탈법을 동원해 속전속결로 밀어붙였습니다. 이에 저항하는 양심적 학자와 종교인, 환경단체를 탄압했습니다. 특히 MB 정부 당시 검찰은 환경운동연합을 대대적으로 수사해 망신을 줘놓고는 '회계처리가 미흡했다'는 허탈한 수사결과를 내놓기도 했습니다. '이명박 4대강'에는 민주주의가 없었습니다.

오마이TV와 10만인클럽이 제작하는 미니다큐 <4대강 부역자와 저항자들> 4편 '거북한 초대'는 4대강을 망치기 위해 저지른 민주주의 파괴 행위를 조명했습니다. 검찰의 먼지떨이식 수사로 고통을 겪은 사람들의 저항과 탄압의 일면도 카메라 앵글에 담았습니다. 국가 폭력에 맞서 생명 평화를 기원하는 숭고한 오체투지 행렬의 의미도 전합니다.

무소불위의 권력을 휘두르던 이명박씨는 권좌에서 내려온 지 1884일째 되던 지난 14일 검찰청 포토라인에 섰습니다. 검찰이 수사하는 20여 개의 혐의 내용에 4대강 사업은 포함되지 않았지만, <오마이뉴스>는 끝까지 추적해 '단군 이래 최악의 토목사업'을 법의 심판대에 초대하겠습니다.

그동안 많은 분들이 4대강 사업의 역사적 기록 작업을 응원해주셨습니다. 진심으로 고개 숙여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오마이뉴스> 4대강 독립군(저항자)들이 지치지 않고 생명의 강을 되살릴 수 있도록 많은 격려와 후원을 부탁드립니다.

 <4대강 부역자와 저항자들> 4화 중
 <4대강 부역자와 저항자들> 4화 중
ⓒ 안정호

관련사진보기


 <4대강 부역자와 저항자들> 4화 중
 <4대강 부역자와 저항자들> 4화 중
ⓒ 안정호

관련사진보기


 <4대강 부역자와 저항자들> 4화 중
 <4대강 부역자와 저항자들> 4화 중
ⓒ 안정호

관련사진보기


 <4대강 부역자와 저항자들> 4화 중
 <4대강 부역자와 저항자들> 4화 중
ⓒ 안정호

관련사진보기


▲ 세금 22조원, MB 탐욕의 종말
ⓒ 안정호

관련영상보기


▲ 4대강 환경 재앙 ‘다큐 17분’
ⓒ 안정호

관련영상보기


▲ 남한강 5년 묵은 골재산의 정체
ⓒ 안정호

관련영상보기




댓글12
이 기사의 좋은기사 원고료 10,000
응원글보기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