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시민사회단체 "친일·독재 옹호하는 이인호 KBS 이사장 즉각 사퇴하라" KBS·MBC정상화시민행동과 역사정의실천연대 소속 회원들은 15일 오전 서울 서초구 이인호 KBS 이사장의 자택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박근혜 전 대통령이 KBS를 장악하기 위해 내리꽂은 이인호 이사장과 고대영 사장은 공영방송 KBS의 신뢰도를 밑바닥까지 떨어뜨리고 방송 파행을 조장한 장본이다”고 사퇴를 촉구했다.
 [오마이포토] 시민사회단체 "친일·독재 옹호하는 이인호 KBS 이사장은 즉각 사퇴하라"
ⓒ 유성호



KBS·MBC정상화시민행동과 역사정의실천연대 소속 회원들은 15일 오전 서울 서초구 이인호 KBS 이사장의 자택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박근혜 전 대통령이 KBS를 장악하기 위해 내리꽂은 이인호 이사장과 고대영 사장은 공영방송 KBS의 신뢰도를 밑바닥까지 떨어뜨리고 방송 파행을 조장한 장본인이다"고 사퇴를 촉구했다.

이들은 "이 이사장은 뉴라이트계의 대모라는 칭호를 얻을 만큼 극우적 색채가 짙어 공영방송 KBS의 공정성과 독립성을 담보하기에 부적격한 인사이다"고 지적했다.

이날 기자회견에 참석한 박석운 한국진보연대 대표는 "수신료로 운영되는 공영방송 KBS 이사장으로 있으면서 방송에서 친일이나 독재를 비판하는 것을 못 하게 막는 역할을 한다면 굉장히 큰 문제이고, (박근혜) 정권과 힘을 합쳐서 방송 파괴, 왜곡, 조작 공작에 앞장선 고대영 사장과 일당들을 비호하는 데 가장 앞장서고 있다"고 규탄했다.

박 대표는 "이 이사장은 비루하게 이사장직을 연연하면서 관용차 사용하고 공금을 사용하는데 재미나 들 것 아니라 모든 국민들을 위해 이사장직을 연연하지 말고 즉각 사퇴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태그:#이인호, #KBS
댓글3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진심의 무게처럼 묵직한 카메라로 담는 한 컷 한 컷이 외로운 섬처럼 떠 있는 사람들 사이에 징검다리가 되길 바라며 오늘도 묵묵히 셔터를 누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