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929년 11월 3일, 일제강점기 3대 저항운동인 광주학생운동이 일어납니다. 약 200개 학교에서 약 6만 명이 참여하여 민족차별과 식민교육에 맞서 싸웠습니다. 약 2500명이 무기정학을 당하고 약 2000명이 구속을 당했습니다.

그런데 운동을 촉발한 계기는 일제강점기판  <설국열차>였습니다. 영화 <설국열차>는 빙하가 된 지구가 배경입니다.  생존한 인류를 태운 설국열차는 계급별로 칸이 구획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계급에 따라 차별이 가해집니다. 이를 바꾸고자 하층민 칸 사람들이 상류층 칸을 상대로 싸움을 겁니다.

영화와 유사한 상황이 광주학생운동 때도 있었습니다. 실제로 기차 안에서 그런 일이 벌어졌습니다.  그 이야기를 동영상에 담았습니다.

▲ 설국열차로 촉발된 광주학생운동
ⓒ 김종성

관련영상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www.kimjongsung.com.FM101.9 (목)11시25분. (저서) 반일종족주의 무엇이 문제인가,조선상고사(번역) 2판,나는 세종이다,역사 추리 조선사, 당쟁의 한국사,왜 미국은 북한을 이기지 못하나,발해고(4권본,역서),패권 쟁탈의 한국사,신라 왕실의 비밀,한국 중국 일본 그들의 교과서가 가르치지 않는 역사,조선노비들,왕의 여자 등.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