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8일(현지시간)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발사를 "북한 정권의 무모하고 위험한 행동"이라고 규탄했다.

그는 이날 발표한 성명에서 "미국은 이 (미사일) 시험을 규탄하며 이러한 시험과 무기들이 북한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라는 북한의 주장을 거부한다"며 "현실에서는 정반대의 효과를 낸다"고 밝혔다.

이어 "이들 무기와 시험은 세계를 위협해 북한을 더욱 고립시키고 북한 경제를 약하게 만든다"고 덧붙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국토의 안보를 보장하고 역내 동맹국들을 보호하기 위한 필요한 모든 조처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국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28일 오후 11시 41분께 자강도 무평리 일대에서 동해 상으로 ICBM(대륙간탄도미사일)급 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