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일일 사용자가 1억5000만 명이라는 소셜미디어 '스냅챗'이 선글라스를 내놓았습니다. 동영상 셀카 앱의 원조답게 촬영이 가능한 카메라를 선글라스에 탑재해 화제입니다. 스냅챗의 첫 번째 하드웨어인 이 선글라스의 이름은 '스펙터클'(Spectacles). '스냅봇'이라는 자동판매기에서 판매되는데 하루씩 미국 전역에서 깜짝 등장할 예정이라는군요.

10일, 스냅봇이 처음 공개된 캘리포니아 베니스 비치에 많은 인파가 모여들었는데 abc 뉴스에서 이 현장을 촬영해 공개했습니다. 스펙터클은 사용자 눈높이에서 10초 동안 영상을 촬영해 스마트폰으로 전송하는 방식입니다. 129.99달러(15만 원)짜리 선글라스가 모바일 시장을 변화시킬 수 있을까요? 

 스냅챗의 스펙터클
 스냅챗의 스펙터클
ⓒ 스냅챗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피클 추천콘텐츠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