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말어때
ⓒ 피클

관련사진보기


박근혜 대통령이 꺼낸 개헌 카드가 블랙홀이 되었습니다. 정치권은 물론 뉴스의 관심이 집중되면서 모든 이슈를 빨아들이는 양상입니다. 개헌을 줄곧 반대해온 대통령이 갑자기 돌변한 이유는 무엇일까? 하루가 멀다고 쏟아져나오는 최순실 관련 의혹이 도마 위에 오르고 있습니다. 급기야 대통령의 연설문까지 최순실씨가 사전에 봤다니 말문이 막힙니다.

역사학자 전우용 교수는 "다급한 사람이 아무거나 막 집어 던질 때, 던진 물건에 집중하는 건 바보나 하는 짓"이라는 돌직구를 날렸습니다. "임기 1년 남긴 대통령이, 그것도 여소야대 상황에서, '임기 내 개헌 완수'를 공언한 걸 '이성'으로 판단하려 드는 것도 바보짓"이라는 부연설명이 붙었습니다. 이제는 그 다급한 이유에 대해 찬찬히 들여다볼 때가 아닌가 싶습니다.


댓글5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피클 추천콘텐츠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