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부산=연합뉴스) 민영규 기자 = 부산도시철도 노조가 30일 전격 파업을 중단했다. 조합원들은 이날 오후 6시부터 업무에 복귀한다.

노조는 이날 오후 2시 도시철도 4호선 미남역에서 정리집회를 하고 조합원들에게 현장 복귀 명령을 내리기로 했다.

이달 27일 파업을 시작한 지 4일 만이다.

파업 중단은 노사 합의 없이 노조가 일방적으로 결정했다.

노조는 오는 10월 6일 임단협 교섭을 재개하자고 사측에 공개적으로 제안하기로 했다.

노조는 임단협이 타결되지 않으면 부산불꽃축제(10월 22일)를 하루 앞둔 내달 21일 2차 파업에 들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파업 철회가 아니라 파업중단이라고 표현하는 이유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도별 콘텐츠 보기